콘텐츠목차

디지털도봉구문화대전 > 도봉구향토문화백과 > 삶의 내력(역사) > 전통 시대 > 고려 시대

  • 고려시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고려시대 서울특별시 도봉구 지역의 역사와 문화. 고려시대는 고려가 건국된 918년부터 조선이 건국되는 1392년 이전까지의 역사를 말한다. 고려시대에 서울특별시 도봉구 일대에 대한 가장 직접적인 호칭은 숙종 대에 남경(南京)에 도읍을 설치하려 조사하는 과정에서 그 후보지 중에 ‘노원역(盧原驛)·해촌(海村)·용산(龍山)’이 거론되었던 기록을 참조할 수 있다. 조선 시대의 지도를 참조...

  • 거란 2차 침략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고려 전기 거란[契丹]이 고려를 침입하여 현종(顯宗)이 피난하면서 서울특별시 도봉구에 있는 도봉사를 지나가는 계기를 마련한 전쟁. 거란 2차 침략은 1010년(현종 원년) 12월에 거란이 고려에서 발생한 강조(康兆)의 난을 구실로 삼아 황제가 직접 군대를 이끌고 침입한 전쟁이다. 이로 인해 고려의 수도 개경(開京)이 함락되어 국왕 현종이 남쪽으로 피난을 떠나야 했으나, 현종의 친조...

  • 견주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고려 시대 서울특별시 도봉구에 설치된 지방 행정 구역. 견주(見州)는 원래 고구려의 매성군(買省郡)이었으나, 신라가 이 지역을 차지하여 757년(경덕왕 16)에 내소군(來蘇郡)이라고 고쳤다. 그리고 고려 시대에 들어와 지명이 견주로 바뀌었다. 『삼국사기(三國史記)』에 따르면, 898년(효공왕 2) 2월에 궁예(弓裔)가 휘하 장수인 왕건(王建)을 정기대감(精騎大監)으로 삼아 이 지역...

  • 도봉원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서울특별시 도봉 지역에 있던 고려 시대의 불교 사원. 도봉원(道峰院)이라는 명칭은 여주 고달사지 원종 대사 탑비(驪州高達寺址元宗大師塔碑)[보물 제6호]에서 확인할 수 있다. 경기도 여주군 소재의 여주 고달사지(驪州高達寺址)[사적 제382호]에 있었던 여주 고달사지 원종 대사 탑비는 현재 국립 중앙 박물관에 보관되고 있는데, 비문에는 아래와 같은 구절이 있다. “건덕(乾德) 9년(9...

  • 양광도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고려 시대 서울특별시 도봉구 일대를 관할하던 지방 행정 구역. 고려 시대의 양광도(楊廣道)는 현재의 경기도 남부 지역과 강원도 일부 지역, 그리고 충청남도와 충청북도의 거의 모든 지역을 포함하였다. 이 중 양주(楊州)와 광주(廣州)의 지명에서 양광도라는 명칭이 생겨났다. 『고려사(高麗史)』 지리지의 양광도조에는 이 지역의 연혁이 간략히 정리되어 있다. 이에 따르면 양광도는 “원래...

  • 한양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고려 시대 서울특별시 도봉구에 설치된 행정 구역. 1308년(충선왕 즉위년) 충선왕이 중앙과 지방 관제 전반을 개정하면서 기존의 남경(南京)을 한양부(漢陽府)로 개편하였다. ‘한양’이란 명칭은 신라 시대의 ‘한양군(漢陽郡)’이라는 지역 명에서 가져온 것이다. 『고려사(高麗史)』 지리지 양광도 남경 유수관 양주 항목에서 “충렬왕(忠烈王) 34년에 고쳐 한양부로 삼았다. 별호(別號)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