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목차

디지털도봉구문화대전 > 도봉구향토문화백과 > 삶의 내력(역사) > 근현대 > 근대

  • 근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개항기인 1876년부터 1945년 광복 이전까지 서울특별시 도봉구의 역사. 1. 행정 구역의 변천 조선 시대 초부터 1895년에 이르기까지 오늘날의 서울특별시 도봉구 지역은 경기도 양주목(楊州牧) 해등촌면(海等村面)에 해당하였다. 1895년 을미개혁을 단행하면서 지방 제도를 본격적으로 개혁하였다. 1895년 5월 26일 칙령 제98호를 발포하여 종래의 8도제(道制)를 23부제(府制...

  • 민족운동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구한말부터 일제 강점기까지 서울특별시 도봉 지역을 중심으로 전개된 민족 독립 운동. 1905년 을사늑약이 체결되면서 한국이 식민지로 전락하게 될 위기에 처하게 되자, 각지에서 국가의 자주권을 회복하기 위해 의병이 일어났다. 도봉 지역 출신으로서 의병 활동을 전개한 자로는 윤희섭(尹喜燮)이 있는데, 1881년경에 태어난 것으로 추정되며 농민 출신이었다. 윤희섭은 1907년 군대 해산...

  • 3·1운동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1919년 3월 26일 경기도 양주군 노해면 도봉리와 창동리에서 일어난 만세 운동. 일본은 한국을 강점한 후 군대와 헌병 경찰을 동원하여 항일 운동을 철저히 탄압하였고, 언론·출판·집회·결사의 자유 등 근대 사회의 기본적인 권리마저 박탈하였다. 헌병 경찰은 정식 법 절차 없이 벌금, 구류 및 태형을 실시할 수 있는 즉결 처분권을 가지고 조선인들에게 전근대적인 태형을 실시하였다. 또...

  • 경원선 철도 건설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1910~1911년에 서울~원산 간 철도를 서울특별시 도봉구 지역에 부설한 사건. 경원선은 서울에서 원산까지 222.7㎞를 잇는 철도로서, 경인선과 이어져 서해안과 동해안을 연결하고, 두만강까지 이어지는 함경선과 연결되는 등 한반도 동북 지방을 서울로 연결시키는 중요한 노선이다. 특히 군사·산업적 거점이 되는 원산과 연결되기 때문에 제국주의 열강 사이에서 경원선 부설권을 획득하기...

  • 노해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1914년부터 1963년까지 서울특별시 도봉구에 설치된 지방 행정 구역. 경기도 양주군 노해면은 1914년 이전 양주군 노원면(蘆原面)의 ‘노(蘆)’ 자와 해등촌면(海等村面)의 ‘해(海)’ 자를 합성한 데서 유래되었다. 조선 시대까지 면(面)은 면적과 인구에서 편차가 컸는데, 근대적인 행정 지배를 위해 면제를 추진하고자 하였던 일제는 우선 면의 구역을 평균화하는 작업을 수행하였다....

  • 노해면사무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일제 강점기 경기도 양주군 노해면[현 서울특별시 도봉구 지역]을 관할하던 지방 행정 기구. 면사무소는 일제 강점기 말단 지방 행정 기구인 면의 사무를 보던 장소이다. 한일 늑약 후 조선 총독부는 면의 지위를 확정했다. 지방에 따라 달리 불리던 것을 면이라는 이름으로 통일하고, 종래 면장의 거주지에서 처리되던 사무를 면사무소를 설치하여 처리케 하였다. 면사무소에는 면장, 면서기, 회...

  • 노해면장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일제 강점기 현 서울특별시 도봉구 지역이었던 경기도 양주군 노해면의 최고 행정직. 조선 시대까지 중앙 정부가 직접 관리를 파견하여 관할하는 최하위 행정 단위는 군현(郡縣)이었다. 하지만 일제가 조선을 침략하면서 서구의 근대적 행정 관료 시스템을 도입하고 군현 단위의 기존 행정 구역을 개편하였다. 그리고 말단의 행정 구역에 이르기까지 효율적인 식민 통치를 위해 군(郡)을 약화시키면서...

  • 노해면협 의원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일제 강점기 현 서울특별시 도봉구 지역이었던 경기도 양주군 노해면의 자치 기구인 노해면협의회의 의원. 일제는 지방 말단 행정 구역으로 면을 설치하여 지방 지배를 강화하였다. 1919년 3·1 운동이 발발하자 조선 총독부는 유화 정책을 시행할 필요성을 느끼고 지방 자치제 실시를 표방하며 면협의회를 설치하도록 하였다. 그러나 1920년대의 면협의회는 면장의 자문 기관이어서 그 권한이...

  • 양주군 해등촌면 영국리 피타치사 여인 구소사 옥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개항기 현재의 서울특별시 도봉구 지역인 경기도 양주군 해등촌면 영국리에서 발생한 살인 사건. 살인 사건은 『양주군 해등촌면 영국리 피타치사 여인 구소사 옥사 죄인 성명 수도 성책(楊州郡 海等村面 靈菊里 被打致死女人 具召史 獄事 罪人 姓名囚徒 成冊)』에 수록되어 있다. 조사 보고서에 의하면 살인 사건이 일어나기 한 달여 전인 1897년 12월 천축사(天竺寺)에 장정이 돌입하여 구소사...

  • 조선대화방적 주식회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일제 강점기 서울특별시 도봉구 창동 지역에 공장을 설립한 방적 회사. 조선대화방적 주식회사(朝鮮大和紡績株式會社)는 1942년에 경기도 양주군 노해면 창동리[현 서울특별시 도봉구 창동]에 설립된 회사이다. 해방 직후 조선대화방적 주식회사 공장의 설비 상황을 보면, 직기 150대만을 보유하였다는 기록이 있는 것으로 보아 해방 이전까지 직포 부문에서만 조업이 이루어진 회사였던 것 같다....

  • 창동리 미이라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일제 강점기에 지금의 서울특별시 도봉구 창동에서 발견된 미이라. 창동리 미이라는 경기도 양주군 노해면 창동리에서 발견된 미이라로서 1943년 1월 말 조선 대화 방적 회사(朝鮮大和紡績會社)가 공장을 건설하기 위해 경기도 양주군 노해면 창동리 241-5번지에 연고가 없는 묘지를 정리하던 중 발견하였다. 창동리 미이라는 신장이 182.6㎝가량 되는 큰 키에 성별은 남성이었다. 오른발이...

  • 한성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1895년 5월부터 1896년 8월까지 서울특별시 도봉 지역이 소속된 양주군의 상위 행정 기관. 1895년 윤5월 1일 칙령 제98호로 전국을 23개의 부(府)로 개편하면서 한성과 인근 10개 군(郡)을 합쳐 한성부(漢城府)로 편성하였는데, 이때 양주군도 한성부에 들어갔다. 하지만 1896년 8월 4일 칙령 제36호로 1부 13도제(道制) 시행으로 경기도가 부활하면서 양주군은 다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