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목차

디지털도봉구문화대전 > 도봉구향토문화백과 > 삶의 내용(문화·교육) > 문화·예술

  • 문화·예술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서울특별시 도봉구에서 음악, 미술, 연극, 영화 등의 분야에서 아름다움을 표현하는 활동 또는 작품. 문화 예술은 문화와 예술을 융합한 복합어이다. 문화라고만 하기에는 범위가 너무 넓고 예술이라고 하기에는 범위가 너무 좁기 때문에, 문화와 예술을 융합하여 예술 활동이 있는 문화를 나타내는 것이다. 문화 예술은 문학예술, 영상 예술, 공연 예술, 전통 예술, 음악 예술 등의 문화 활동...

  • 대중문화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서울특별시 도봉구에서 대중을 대상으로 생산되고 소비되는 문화. 대중문화는 인간의 정신과 정서에 호소하는 성격을 지녔기 때문에 사회적 기능을 광범위하게 수행할 수 있다. 대중문화는 경제력의 향상과 교육의 확대, 매스컴의 발달 등을 기반으로 형성된다. 이전 고급문화를 대중화시켜 대중도 고급문화를 향유할 수 있게 하였고, 대중문화가 발달되어 누구나 대중문화를 소비할 수 있게 되었다. 문...

  • 건축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서울특별시 도봉구에서 인간적 요구와 건축 재료에 의해 실용적·미적 요구를 충족시키도록 만들어진 구조물. 1. 삼국 시대 고구려는 시원 종족인 부여족의 전통을 이어받아 건국 초부터 발달된 기법과 자재로 된 새로운 건축을 가지고 있었다. 고구려의 사찰 건축은 불교가 도입된 372년 이후 성문사(省門寺)·이불란사(伊弗蘭寺)·평양의 구사(九寺) 등 많은 사찰을 창건한 것으로 미루어 매우...

  • 무용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서울특별시 도봉구에서 음악에 맞추어 율동적인 동작으로 감정과 의지를 표현하는 예술 분야. 무용은 신체 운동의 리듬에 의해 순수한 형식의 통일에 존재하는 미를 표현하는 동시에 감정이나 정서의 표출, 또는 인간의 행동이나 동물의 운동을 모방하여 내용상의 미적 효과를 발휘한다. 또한 의상·배경·조명 등의 보조 수단을 사용하여 무용 자체의 미를 높이는 경우도 많다. 서울특별시 도봉구는 이...

  • 미술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서울특별시 도봉구에서 회화, 조각, 건축 등 시각적 방법 또는 조형적 방법으로 사람의 감정이나 뜻을 나타내는 예술 분야. 서울특별시 도봉구에는 선대의 묘역부터 현존하고 있는 절터, 불좌상, 이정표에 이르기까지 옛 자취를 느낄 수 있는 다양한 문화유산들이 분포하고 있다. 이러한 문화유산들은 왕손 묘역의 묘제와 석물의 변천 과정을 살펴볼 수 있는 중요한 문화재로 취급되고 있으며, 석굴...

  • 사진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서울특별시 도봉구에서 카메라를 이용하여 사물의 빛을 영구적으로 기록하고 표현하는 예술 활동. 우리나라의 사진 역사는 1880년대부터 시작된다. 최초로 사진을 도입한 곳은 김용원이 일본인을 초빙해서 세운 촬영국[1883년]과 지운영의 촬영국[1884년]으로 1884년 2월 14일자의 『한성순보』 기록을 통해 알 수 있다. 초창기 사진은 인물 초상 사진을 위주로 사람을 그대로 찍는 것...

  • 연극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서울특별시 도봉구에서 배우가 각본에 따라 사건이나 인물을 말과 동작으로 관객에게 보여 주는 예술 활동. 고대 원시 제천 행사를 바탕으로 발전해 온 한국의 연극은 개화기를 분기점으로 양식이 나뉜다. 19세기 말엽부터 20세기 초엽까지의 개화기 이전에 생성하여 발전하였던 연극을 민속극 또는 전통극·고전극이라 부르고, 개화기 이후 서양 문화의 영향을 받아 형성되어 지금까지 연극의 주류를...

  • 영화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서울특별시 도봉구에서 카메라를 이용하여 일정한 의미를 갖고 움직이는 대상을 촬영하여 영사기로 영사막에 재현하는 종합 예술. 한국 영화계는 대한민국의 광복 이후 1950년대 후반과 1960년대 초반 자유롭게 발전하기 시작하였다. 다양한 소재와 장르의 영화가 제작되어 각 지역의 극장에서 상영되었으며, 도봉구에서도 그러하였다. 1950년대 후반부터 전성기를 겪었던 한국 영화는 1970년...

  • 음악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서울특별시 도봉구에서 소리를 소재로 인간의 사상과 감정을 나타내는 예술. 우리나라의 음악은 시조창, 기악, 민요, 잡가, 농악, 무악(巫樂) 등으로 크게 나눌 수 있다. 국악은 뿌리가 유구한 역사와 더불어 싹이 트고 발전한 음악의 한 영역이다. 국악을 크게 민속 음악과 아악(雅樂) 등으로 구분하는데 민속 음악은 민중 속에서 전해 내려왔고 아악은 궁중 음악으로 전해 내려왔다. 근현대...